Home 하나님의 하루 말씀묵상 자신의 죄책감을 드러내지 않는 교묘한 전략
자신의 죄책감을 드러내지 않는 교묘한 전략

자신의 죄책감을 드러내지 않는 교묘한 전략

354
0

자신의 죄책감을 드러내지 않는 교묘한 전략은
상대방에게 투사해서 자신의 죄를 보는 것입니다.

그리고 분노하고 공격함으로 자신 안에 그런 죄가 없다고 스스로 속이는 것입니다.

(마7:3) “어찌하여 형제의 눈 속에 있는 티는 보고 네 눈 속에 있는 들보는 깨닫지 못하느냐”

-손기철 장로-

댓글을 남겨주세요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